홈 > 구미소식 > 의회.행정
의회.행정

「구미~군위 간 고속도로 건설」조기 착공 기대감 커져

김영숙기자 0 1805

7a07fa8d19c4028401943d6df706761d_1698821532_4353.jpg
 

구미시는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가 구미에서 군위를 연결하는 고속도로 건설사업의 기본구상 마련을 위한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착수했다고 밝혔다.

 

구미~군위 간 고속도로 건설사업은 연장 24.9km, 사업비 15468억 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으로 지난 221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반영됐으나, 작년까지 별다른 진척이 없었다.

 

시는 국회, 정부세종청사 등 관계기관을 수차례 방문해 대구경북신공항 이전으로 항공물류 수송을 위한 연계 도로망 구축의 필요성을 알리는 등 사업을 적극적으로 건의했다.

 

그 결과, 지난 9월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10월 중 사전타당성조사를 착수하겠다고 밝힌 후 사업에 속도가 붙어 내년 중 국토교통부가 기획재정부에 예비타당성조사를 신청할 것으로 보인다.

 

사업이 완료되면 경부고속중앙고속중부내륙고속상주~영천고속 등 기존 교통망과 신공항이 연결돼 노선 간 이동 편의성이 향상하고 산업물류 비용 절감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가 사전타당성조사를 착수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신공항을 중심으로 구미국가산업단지 활성화와 구미 경제 재도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기사등록 : 김영숙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