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알림게시판 > 주요행사
주요행사

경상북도, 대만 2022 가오슝 아레나 국제여전 참가

김영숙기자 0 723

81146c44b193586e466c1d38e6dff9c4_1661841083_764.jpg
 

경상북도(이하 도)와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이하 공사)는 엔데믹 시대를 대비해 대만에 경상북도 인지도 제고를 위해 26일부터 29일까지 대만 가오슝에서 개최되는 ‘2022 아레나 국제여전’에 참가하여 경북의 매력을 알렸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한국, 중국, 베트남 등 8개국이 참가하는 국제관광 박람회로, 도와 공사는 한국 관광기관 중에서 유일하게 참가하여 경북 홍보부스 운영을 통하여 대만관광객 유치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


도와 공사는 경북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탈춤 등의 전통적인 아름다움과 갯마을차차차 등 한류촬영지를 중심으로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경북관광의 매력을 홍보했다.

81146c44b193586e466c1d38e6dff9c4_1661841122_003.jpg

 

또한, 대만 관광객 대상으로 경북관광 SNS 팔로우 및 경북관광 설문조사 이벤트 등을 실시하고 경북을 대표하는 이미지가 새겨진 다양한 기념품을 증정하는 등 대만 소비자들에게 경북 관광 이미지가 지속될 수 있도록 경북만이 가진 매력을 전파했다.


아울러 대만 현지 여행사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경북관광상품을 소개하는 등 경북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의도 가졌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공사에서 직접 참여할 수 없어 대만 현지 관광홍보사무소와 협력해 홍보부스를 운영했다.


또한, 엔데믹에 따른 대만 자가격리 해지 등 본격적인 방한관광 재개 시 즉각적인 관광상품판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현지 여행사와 상품개발 및 홍보 방안을 협의해 안정적인 경북관광상품 판매와 대만관광객의 지속적인 경북 방문의 기틀을 마련했다.


경북도와 경북문화관광공사 관계자는 “대만은 2019년 기준 방한 외국인이 가장 많은 국가 중 세 번째였던 만큼 중요한 관광시장이다”며“본격적인 방한관광이 재개 시 대만관광객을 경북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마케팅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등록 : 김영숙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