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알림게시판 > 주요행사
주요행사

경상북도, 베트남 호치민 국제관광엑스포 참가

김영숙기자 0 524

cf5cb379293771c495307c2a5aa196d4_1663048135_7269.jpg
 

경상북도(이하 도)와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이하 공사)는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에서 개최된 “베트남 국제관광엑스포(ITE HCMC 2022)”에 참가하여 베트남 및 동남아 관광객 유치를 홍보마케팅을 펼쳤다.


이번 박람회는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뿐만 아니라 캄보디아 관광부,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 등 5개 동남아 국가에서 후원하여 개최되는 베트남 최대규모의 박람회로 동남아 여러국가 여행사, 항공사, 유관기관들이 참가하였다.

cf5cb379293771c495307c2a5aa196d4_1663048146_8627.jpg
 

도와 공사는 KTO(한국관광공사)와의 협업으로 한국관광홍보관 내 경상북도 단독 홍보데스크를 운영하여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과 ‘갯마을차차차’, ‘동백꽃필무렵’의 포항과 ‘킹덤’, ‘황혼’의 문경 등 경북 한류 촬영지를 중심으로 전통과 현대과 공존하는 경북관광을 홍보하였다.


이와 함께 경상북도 SNS 채널 팔로우 이벤트 및 현지 관광트렌드 분석을 위한 설문조사 이벤트 등을 실시하고 경북을 연상할 수 있는 특색있는 기념품 증정하는 등 참가자들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 

또한 베트남 등 동남아 여행사 관계자 대상 경북관광지 및 인센티브 제도 소개 등 경북관광 상품 개발을 위한 협의도 가졌다.


이외에도 KTO 하노이지사, 제주도청, 경상북도 호치민 사무소, 호치민한인회 등 각 유관기관과의 업무협의를 통하여 베트남 공동마케팅 방안 등을 모색하였으며, 코로나19로 단절되었던 베트남 관광 네트워크를 강화하였다.


공사 김성조 사장은 “베트남은 빠른 경제 성장과 함께 약 9,800만의 인구로 동남아 핵심 잠재시장 중 한곳이다.”며, “한류콘텐츠로 방한관광에 관심이 높은 지금, 다각적인 마케팅을 통하여 베트남 관광객을 경북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김영숙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