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북소식 > 경북소식
경북소식

쌀값 폭락 위기타파, 상주쌀 미국 수출

이순락기자 0 182

4791d84b51685619c716ef38d9c75ded_1663228181_0687.jpg
 

상주시(시장 강영석)는 아자개영농조합법인(대표 안성환)에서 9월 14일 수요일 회원농가 및 수출업체 경북통상 주식회사(대표 김유태), 수출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상주쌀을 미국으로 수출하였다. 


  이번 수출길에 오른 상주쌀은 10톤, 약 2천만 원 상당으로 낙동강변 사벌 평야의 비옥한 토지에서 생산된 명품 쌀로 한인 마트 및 현지마트를 통해 미국 소비자들의 밥상에 오를 예정이다. 


  쌀 생산량은 증가하나 소비량 감소 탓에 고물가 시대에도 쌀값이 연일 폭락하여 쌀 재배 농가가 위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상주시는 국내 가격 안정화를 위하여 지속적인 수출 촉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상주쌀은 지난해 미국을 비롯하여 호주, 영국 등으로 1억 7천만 원, 52톤을 수출했으며, 해외시장에서 뛰어난 품질을 인정받아 올해도 꾸준한 러브콜로 6천 6백만 원, 26톤을 수출하였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쌀값 폭락으로 위기를 겪고 있는 농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고품질 상주쌀의 명품화를 통해 꾸준한 수출로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수출확대 및 판로개척을 위하여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김영숙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