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헤드라인
헤드라인

구미시, 쉬운 육아로 근로자가 행복한 산단 만든다

이순락기자 0 184

2009761845_RJsoDm1N_6598a968351ebbe016ff460c0324e6fbd82025a8.jpg
 

구미시는 대한민국 산업화 발전에 큰 역할을 한 구미국가산업단지가 이번에는 저출생 극복을 선도하는 산단으로 도약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구미국가1산단 내, 특히 중소기업 근로자들의 자녀 돌봄을 지원하기 위한 시설 부족으로 돌봄보육 관련 인프라 구축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구미시는 경상북도와 함께 관련 수요를 파악하고 구미국가산단 내산단 특화형 돌봄교육 통합센터 건립 사업을 최우선으로 추진해 일하는 근로자 부모가 아이와 함께 출퇴근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계획이다.

 2009761845_ahG5mLrg_7168f61d117bf852cbb2dfe02fcf78bb019c151f.jpg

1층부터 3층은 행정지원시설과 유아 전용 시설, 4층부터 6층은 초등학생부터 중학생까지 이용할 수 있는 멀티교육 공간을 갖춰 초대형 통합 돌봄교육센터를 조성한다.

 

장기적으로는 돌봄과 교육이 융합된 문화가 있는 산단마스터 플랜을 수립할 계획이다. 노후 산업단지를 새로운 청년 친화 문화공간으로 바꾸고, 직주근접형 주거 안심, 완전 돌봄 공간 조성으로 지방 산단 중심의 저출생 극복모델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가 중소기업 밀집 지역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워라밸 지원 제도의 적극적인 활용을 위한 여건 조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워라밸 행복 산단시범 사업에 최근 구미가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선정된 산단의 개별 기업에 대한 컨설팅과 함께 워라밸 일자리 장려금 유연근무 장려금 출산 육아기 고용안정 장려금 등 각종 지원제와 연계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사업평가를 통해 지역별 주요 거점 산단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육아가 쉬운 도시를 만들기 위해 돌봄 인프라 구축과 함께 조직문화 혁신에도 힘쓰고 있으며, 이번 행복 산단 시범 사업 선정으로 관련 정책 추진에 더욱 힘이 실릴 것이다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 경제를 이끈 구미 산단이 다시 한번 더 저출생 극복도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한편, 구미시는 구미국가산업단지 내에 도내 최초 365 소아청소년 진료센터 및 육아종합지원센터, 구미 24시 마을돔봄터, 365어린이집 등 3652410분 거리 내 완전 돌봄 인프라 구축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기사등록 : 이순락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